본문 바로가기

모닝와이드 날씨 12월7일(토)

2019.12.07 재생수 7

동장군이 절기 대설인 오늘 아침까지도 맹위를 떨치고 있습니다. 부산은 어제보다는 기온이 살짝 높지만 내륙 대부분 지역은 어제보다 더 춥습니다. 거창은 영하 11도선까지 떨어져 올 겨울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기록했습니다. 다행히 낮부터는 기온이 오름세를 보이면서 추위가 누그러지겠습니다. (메인2) 부산과 창원, 김해에는 건조주의보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점차 확대*강화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화재사고 예방에 신경 써 주시기 바랍니다. (구름) 현재 경기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를 중심으로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고 있습니다. (전국) 이 눈,비는 낮에는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동해안지역의 건조주의보는 건조경보로 강화된 상태입니다. (서부경남) 경남 내륙을 중심으로 어제보다 더한 추위가 찾아왔습니다. 영하 10도 안팎으로 뚝 떨어져 있는데요, 다행히 낮부터는 기온이 크게 오르겠습니다. (중부경남) 낮 기온은 어제보다 5,6도 가량 크게 오르겠는데요, 낮 최고 창원 8도, 밀양과 창녕 9도, 거제 10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권) 부산과 양산도 낮 최고 10도까지 오르겠지만, 여전히 평년 기온을 살짝 밑돌겠습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와 남해동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최고 2m까지 약간 높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강추위는 오늘 낮부터 서서히 풀리면서 내일은 부산의 아침기온도 영상권을 회복하겠습니다. 다만, 당분간 비소식 없이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공항예보) 오늘 아침 김해와 사천공항의 기상상황 좋은 편입니다. 아직까지 항공기 결항 소식도 없는 상태입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