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대구도 이태원 클럽발 확진자 발생…3차 감염 추정

등록일 2020.05.23 재생수146
자세히

대구도 이태원 클럽발 확진자 발생…3차 감염 추정 [앵커] 대구에서도 서울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확진자가 확인됐습니다. 경기도 남양주의 한 교회에서는 사흘 연속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보도국 연결합니다. 김지수 기자 밤사이 들어온 코로나19 관련 소식 전해주시죠. [기자] 네, 대구시에 따르면 달서구에 사는 10대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보건당국은 A씨가 지난 11일부터 20일까지 대구를 방문했던 친구 B씨로부터 전염된 것으로 보고 있는데요. B씨는 앞서 이태원 클럽을 방문해 양성판정을 받은 C씨에게서 감염된 것으로 보건당국은 분석했습니다. 대구에서 이태원 클럽발 3차 감염자가 나온셈입니다. B씨는 대구 방문 기간 중구 동성로와 달서구 일대에서 노래방과 옷가게 등을 수차례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기 남양주시 화도우리교회에서는 목사와 가족, 신도 등 6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남양주시에 따르면 교회 목사의 남편과 딸, 80대 여성 신도 등 3명이 어제(22일)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앞서 이 교회에서는 지난 20일 70대 남성 신도가 확진 판정을 받은데 이어 21일에는 목사와 70대 여성 신도가 확진 판정을 받아 사흘 연속 확진자가 나온겁니다. 이들의 감염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습니다. 한편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어제(22일) 0시 기준 1만1,142명,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1만162명으로 완치율은 91.2%로 높아졌습니다. [앵커] 서울시는 시내 동전노래방에 집합금지 명령을 내렸죠? [기자] 네, 서울시는 시내 569개 동전노래방에 대해 집합금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사실상의 영업 중지 명령으로, 이를 따르지 않고 영업할 경우 업주와 이용자 모두 고발될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최근 동전노래방 전수조사 결과 방역 지침을 지키지 않은 곳이 전체 44%에 달했고, 최근 동전노래방에서 다수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

연합뉴스TV 20200523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