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TV조선

윤미향 "저와 저희 가족 주택매입, 정대협 활동과 무관"

등록일 2020.05.29 재생수90
자세히

[윤미향 당선인 기자회견 주요발언] "국민에게 심려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 "사실 관계 더 빨리 설명 못 드려 죄송" "30년 수많은 사실 재정리, 생각보다 쉽지 않아" "피해 할머니의 통렬한 비판, 더 힘들었다" "정대협, 전체 피해자에 크게 세 차례 지원" "직접 피해자에 현금 전달 없다는 것 사실 아냐" "안성쉼터, 시세보다 4억 이상 비싸게 매입 의혹 사실 아냐" "이규민 소개로 차액 횡령 의혹, 사실 아냐" "거래 성사 뒤 이규민에 금품 지급 안해" "힐링센터와 나비기행은 전혀 관계 없어" "한일합의 사전에 알았다는 의혹도 사실 아냐" "소식지 제작 과정에서 어떠한 이득 취한 적 없어" "개인명의 계좌 사용한 것 잘못된 판단" "모금 목적 맞게 사용된 돈 약 2억 3천만 원...5천만 원 정대협 사업에 사용" "아파트 주택 구매시 정대협 자금 횡령해 사용한 적 없어" "2012년 지금의 수원금곡엘지아파트 경매로 취득" "저와 저희 가족 주택 매입, 정대협 활동과 무관" "최근 계좌이체내역 일일이 다시 보니 허술" "잘못 있다면, 상응하는 책임질 것"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TV조선 20200529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