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MTN

[여의도튜브] 한때 ‘세계경영’ 상징 아직도 이름값 수백억 中·터키도 ‘간판’ 군침/머니투

등록일 2020.05.29 재생수3,073
자세히

한국 재계 서열 2위까지 오르며 세계경영을 주도했던 대우그룹이 해체 된 지 20년이 지났습니다. 하지만 대우가 남긴 족적은 아직 '사명(社名)'으로나마 뚜렷하게 남아있습니다. 지난 2000년 4월 그룹이 해체되면서 ‘대우’라는 이름은 계열사별로 새 주인을 찾아 흩어졌습니다. 남은 대우 간판을 유지하며 명맥을 잇고 있는 곳은 대우건설, 대우조선해양, 미래에셋대우, 위니아대우 등으로 손에 꼽을 정도가 됐습니다. 아나운서: 유지연 영상콘텐츠: 강주희 기사콘텐츠: 고장석 기획: 강인형 총괄: 정미경 제작: MTN 머니투데이방송 #대우 #포스코인터내셔널 #간판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