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브리핑] "개척교회 모임 22명 신규 확진…누적 45명"

등록일 2020.06.02 재생수150
자세히

수도권 교회 소모임과 종교 행사 등을 고리로 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도로 불어나고 있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일 인천 등 수도권 개척교회와 관련한 코로나19 확진자가 22명이 추가됐다고 밝혔습니다. 누적 확진자는 23개 교회, 45명입니다. 지역별로 보면 인천 30명, 서울 9명, 경기 6명 등입니다. 인천 개척교회 집단 감염은 인천 부평구의 한 교회 목사인 50대 여성이 지난달 31일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연이어 확진자가 속출하고 상황입니다. 이와 별개로 경기 군포·안양에서도 교회 목회자 모임과 관련한 확진자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6명이 신규 감염되면서 누적 확진자는 15명으로 늘어났습니다. 목회자 모임에 참석한 사람이 6명, 그 가족이 5명, 교인이 2명, 직장 동료가 2명입니다. 권준욱 방대본 부본부장은 "지역사회 전파가 확산하고 있는 수도권 지역은 감염 위험이 낮아질 때까지 성경공부, 기도회, 수련회 등 대면 모임을 하지 않고 비대면 모임으로 진행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태훈 기자(rhorse@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SBS 20200602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