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가드레일 없는 운전자 쉼터…승용차 추락 3명 사망

등록일 2020.06.02 재생수78
자세히

<앵커> 어젯(1일)밤 충북 옥천군 대청호 옆 공터에서 승용차가 추락해 대청호에 빠졌습니다. 차에 타고 있던 여성 5명 가운데 3명이 숨졌습니다. CJB 안정은 기자입니다. <기자> 칠흑 같은 어둠 속, 119 구조대원들이 승용차 탑승자들을 들것에 실어 가파른 비탈면을 오릅니다. 승용차가 대청호에 추락해 물속에 가라앉고 있다는 구조 요청이 들어온 것은 어젯밤 10시 20분쯤. 승용차에 타고 있던 50, 60대 여성 5명 중 2명은 깨진 유리창을 통해 가까스로 탈출했습니다. 나머지 3명은 구조대원들이 물에서 건져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목숨을 잃었습니다. 경남 양산의 한 사찰을 다녀온 후 대전으로 돌아가던 중 길가에서 잠시 휴식을 취하고 다시 출발하던 순간 사고가 난 것으로 보입니다. [최초 목격자 : 지나가고 있는데 아주머니 한 분이 세워가지고, 드라이브에 놓고서 엑셀을 밟은 줄 알았는데 후진에 잘못 놔가지고 뒤로 빠졌다고 하시더라고요.] 사고가 난 곳은 옥천군 안내면 국도 37호선 옆 공터로 운전자들이 자주 쉬어가는 곳입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자칫 낭떠러지로 떨어지면 20미터 비탈을 굴러 수심이 10미터가 넘는 대청호에 빠지는 곳이지만, 안전시설은 없었습니다. 공터 뒤쪽은 가파른 낭떠러지에, 바로 밑은 대청호와 맞닿아 있는 곳이지만 이곳에서 가드레일은 찾아볼 수 없습니다. 사실상 도로 쉼터 구실을 하는 공간에서 참사가 발생하자 보은국토관리사무소는 안전대책을 강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 박희성 CJB) CJB 안정은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SBS 20200602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