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길이 13m·무게 30여 톤 '향고래' 동해서 발견

등록일 2020.06.02 재생수34
자세히

국제적 멸종 취약종이자 보호해양생물인 '향고래'가 강원도 동해안에서 죽은 채 발견됐습니다. 속초시 대포항 동쪽 30km 해상에서 향고래 한 마리가 죽어 있는 것을 어선이 발견해 7시간여 만에 강릉 주문진항으로 옮겼습니다. 죽은 향고래는 길이 13미터, 무게는 30여 톤으로 불법 포획한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강릉시는 보호종인 향고래는 판매가 금지된 만큼 매립 처분하기로 했습니다. 소설 '모비딕'으로 잘 알려진 향고래는 이빨이 있는 고래 가운데 몸집이 가장 크며 2004년 이후 우리나라 바다에서 발견된 것은 이번이 8번째입니다. 송세혁 [shso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602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