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피부자극기 상당수가 침 길이 기준 초과해 감염 우려"

등록일 2020.06.30 재생수392
자세히

[앵커] 요즘 홈 케어에 대한 관심이 커진 가운데 미세 침으로 피부를 자극해 각질 제거나 주름 개선을 돕는다는 '피부 자극기'가 시중에 많습니다. 그런데 소비자원이 조사했더니 상당수가 침 길이가 기준치를 넘어 피부 손상, 감염까지 일으킬 우려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차유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시중에서 쉽게 살 수 있는 '피부자극기'입니다. 미세한 침으로 피부를 자극하는 원리인데, 각질 제거나 피부 재생, 주름 개선에 탁월하다고 홍보하고 있습니다. 실제 써보고 피부 개선에 좋았다는 후기들도 적지 않습니다. 그런데 소비자원이 시중에 유통되는 제품을 조사해봤더니 85%가 침 길이가 너무 길어 가정에서 개인이 쓰기 부적합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식약처 공고에는 위험성 때문에 침 길이가 0.25mm가 넘으면 병원에서 써야 한다고 규정하는데 개인에게 판매되는 제품 상당수가 0.25mm를 넘는 겁니다. 적발된 제품 가운데 침 길이가 3mm가 넘는 제품들도 상당수였습니다. 병원용을 전문가가 아닌 개인이 임의로 쓸 경우 피부 조직이 손상되거나 피부염을 일으킬 우려가 크다고 소비자원은 경고했습니다. 실제 얼굴 화끈거림을 심하게 겪거나 알레르기가 났다는 피해 호소가 들어오기도 했습니다. [김제란 / 소비자원 안전감시국 식의약안전팀 팀장 : 전문가가 아닌 개인이 사용할 경우 진피까지 천공이 생겨 피부조직이 손상되고 피부염이나 교차 감염 같은 위해 발생 우려 있기에….] 소비자원은 침 길이가 0.25mm가 넘는 제품의 가정 내 사용을 자제하고, 감염 우려가 있으니 절대 재사용하지 말라고 당부했습니다. YTN 차유정[chayj@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630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