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군사행동계획 보류한 북한…개머리해안 포문 다시 닫아

등록일 2020.06.30 재생수52
자세히

포문 닫힌 북 개머리 해안 (연평도=연합뉴스) 김인철 류영석 기자 = 30일 오후 인천시 옹진군 대연평도에서 바라본 북한 개머리해안 포문이 닫혀(오른쪽 사진) 있다. 반면 개성공단 내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뒤 남북 간 갈등이 고조되던 지난 19일 같은 장소에서 바라본 북 개머리 해안의 포대(왼쪽 사진)는 개방돼 있었다 2020.6.30 ondol@yna.co.kr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대남 군사행동계획을 보류한 가운데 북한 개머리해안 포문 일부가 다시 닫힌 모습이 30일 관측됐다. 이들 포문은 북한이 개성 남북연락사무소를 폭파한 뒤 남북 긴장이 고조됐던 지난 19일 열려 있었다. 그러나 11일만인 이날 닫혀있는 모습이 관측됐다. 앞서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은 탈북민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와 남한 당국의 묵인을 비난하며 남북연락사무소를 폭파하는 등 남북 긴장을 고조시켰다. 이어 대남전단을 살포하고 대남방송도 하겠다고 예고하며 지난 21일부터 접경지역 30여곳에 철거했던 대남 확성기를 2년여만에 재설치했다. 하지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대남 군사행동계획을 보류하면서 지난 24일 대남 확성기를 모두 철거했다. 또 대남비난 기사를 통한 여론전도 사실상 중단했다. 군 관계자는 "최근 며칠 동안 안개 등으로 시계가 확보되지 않아 북측이 보이지 않았지만 오늘은 날씨가 좋아 북측 포문이 닫힌 모습이 포착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tomato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