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영상] 이춘재 연쇄살인 피해 아버지…"30년 동안 몰랐다는 게 원통"

등록일 2020.07.07 재생수632
자세히

(서울=연합뉴스) 7일 경기도 화성시에서 이춘재의 화성 실종 초등학생의 유가족인 아버지 김용복(69) 씨가 짧은 헌화 행사를 했습니다. 이날은 31년 전인 1989년에 딸이 실종된 날이기도 했는데요. 김씨는 심경을 묻는 취재진에게 "(이 근처가) 개발되기 전에라도 시신을 찾았더라면 뭐라도 발견했을 텐데…이춘재보다 경찰이 더 나쁘다"고 당시 수사관들을 원망했습니다. 이 사건은 시신이 발견되지 않아 그동안 실종사건으로 분류됐으나, 경찰은 30여년 전 당시 형사계장 등 경찰 2명이 김양의 유골 일부를 발견하고도 은닉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전했는데요. 김씨는 "딸에게 별로 해준 것도 없고, 힘들게만 한 것 같아서 안타까운 마음뿐"이라며 "지금이라도 좋은 데서 편안하게 잘 지냈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제작: 왕지웅·이미애> <영상: 연합뉴스TV>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