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부산 영도 1시간 동안 68.5㎜…부산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등록일 2020.07.10 재생수7
자세히

많은 비 내리는 부산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0일 오후 부산 온천천 시민공원이 장맛비로 물에 잠겨 있다. 시간당 50㎜의 많은 비가 내린 부산은 곳곳에서 도로가 침수하는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2020.7.10 handbrother@yna.co.kr (부산=연합뉴스) 오수희 기자 = 부산에 최대 200㎜ 물 폭탄이 쏟아지자 부산시와 일선 지자체가 300명 규모의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했다. 10일 부산시에 따르면 오전 11시 30분 기준 부산 대부분 지역에 100∼200㎜ 비가 쏟아졌다. 지역별 강수량을 보면 영도구가 201㎜, 수영구와 남구가 각각 184.5㎜, 동구가 173.5㎜를 기록했다. 특히 이날 오전 10시 30분∼11시 30분 영도구에는 한 시간 동안 68.5㎜ 물 폭탄이 쏟아졌다. 금정구(86㎜)와 북구(93㎜)만 강수량이 100㎜에 못 미쳤다. 단시간에 많은 비가 쏟아지자 부산시와 일선 구·군은 298명 규모로 꾸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비상 근무에 들어갔다. 많은 비 내리는 부산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0일 오후 부산 온천천 시민공원이 장맛비로 물에 잠겨 있다. 시간당 50㎜의 많은 비가 내린 부산은 곳곳에서 도로가 침수하는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2020.7.10 handbrother@yna.co.kr 이날 오전까지는 폭우에 따른 인명 피해는 없으며, 도로와 건물 침수, 상하수도 역류 등 45건의 피해 신고가 들어왔다. 대책본부는 급경사지 158곳, 저지대 방재시설 59곳, 침수 우려 도로 37곳, 농수산시설물 204곳, 해안가 16곳 등지에 대한 예찰 활동을 마쳤다. 대책본부는 구·군, 유관기관과 재난 상황관리체계를 유지하고, 해안지역에 재난 경계 경보 방송을 추가로 할 예정이다. 부산에는 이날 오전 7시 30분 호우경보가, 오전 10시 강풍주의보가 발효됐으며, 강한 빗줄기가 쏟아지고 있다. 기상청...

연합뉴스 20200710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