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부동산정책 '잘못한다' 64%…집값 오를 것 61%"[갤럽]

등록일 2020.07.10 재생수2
자세히

투기지역 · 투기과열지구 아파트 구매시 전세대출 제한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한 부정적 평가가 정부 출범 후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10일 나왔다. 한국갤럽이 8일부터 사흘간 조사한 결과 '정부가 부동산 정책을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64%로, '잘하고 있다'는 답변(17%)에 47%포인트 앞섰다. 부정적 응답은 6·17 대책 발표 전인 지난달 초보다 22%포인트 늘며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직전 최고치는 지난해 9월 13일 61%였다. 당시는 정부가 8·27 대책을 내놓은 직후로 서울 집값이 가파르게 상승하던 시기다. 향후 1년 집값 전망에 대해서는 61%가 '오를 것'이라고 답하며 마찬가지로 현 정부 출범 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는 직전 최고치였던 지난해 12월보다 6%포인트 오른 수치다. '내릴 것'이라는 응답은 12%에 그쳤고, 18%는 '변화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정부가 부동산 시장 규제를 현재보다 강화해야 한다는 응답은 50%로 나타났다. 완화해야 한다는 답변은 30%였다. 응답자의 44%는 부동산 관련 세금이 '현재보다 높아야 한다'고 봤다. '낮춰야 한다'는 응답 33%에 비해 11%포인트 높았다. 한국갤럽은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효성과 별개로 투기 억제·시장 안정화 방향에는 공감하지만, 관련 세금 인상에는 우려의 시선도 적지 않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했다. 이번 조사는 만 18세 이상 1천 1백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km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00710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