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故 박원순 시장 장례위원회 "5일장 부득이한 선택...이해해달라"

등록일 2020.07.11 재생수562
자세히

故 박원순 시장 장례위원회는 애초 3일장을 검토했지만, 해외 체류 중인 아들의 귀국 일정 등을 고려해 부득이하게 5일장으로 치르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성추행으로 고소당한 박 시장 장례를 너무 크게 치르는 것 아니냐는 일부 부정적 여론을 의식한 건데요. 장례 공동집행 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의원의 설명을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박홍근 / 故 박원순 시장 장례위원회 공동집행위원장 : 소탈하고 검소했던 고인의 평소 삶과 뜻에 따라 유족도 사흘간의 장례를 검토했습니다. 하지만 고인의 시신이 밤늦게 발견돼 하루가 이미 지나갔다는 점, 해외 체류 중인 친가족의 귀국에 시일이 소요돼 부득이 입관 시기를 고려해 장례 일정을 늘릴 수밖에 없었습니다. 자식으로서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을 모시고자 하는 심정을 이해해주시리라 믿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