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영상] "2차피해 없길"…서울부시장 출신 윤준병, 하루만에 사과

등록일 2020.07.14 재생수1,437
자세히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윤준병 의원이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을 옹호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가 논란이 되자 14일 이를 해명했습니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일부 언론에서 가짜미투 의혹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는데, 전혀 그런 의도가 없었다"며 "피해자에게 더 이상의 2차 피해가 없기를 바랄 뿐"이라고 말했는데요. 서울시 행정부시장을 지낸 윤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에서 "(박 시장은) 누구보다도 성 인지 감수성이 높은 분이었다"며 "고인은 죽음으로 당신이 그리던 미투 처리 전범을 몸소 실천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시장실 구조를 아는 입장에서 이해되지 않는 내용이 있었다"며 고소인 측의 피해 사실 기자회견 내용에 대한 의문도 제기했는데요. <제작: 김해연·이미애> <영상: 연합뉴스TV>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