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날씨] 중부 맑고 무더위, 서울 28℃...남부 산발적 비

등록일 2020.07.15 재생수18
자세히

오늘부터 다시 푹푹 찌는 무더위에 대비를 잘하셔야겠습니다. 서울도 습도가 높아서 벌써 후텁지근한 느낌이 드는데요 한낮에는 맑은 하늘에 볕이 더욱 강해지면서 기온이 어제보다 4도나 높은 28도까지 치솟겠습니다. 특히 불쾌지수도 무척 높아질 전망입니다. 외출하신다면 통풍이 잘되는 시원한 옷차림과 함께, 하루 일정도 여유롭게 잡으시기 바랍니다. 현재 중부 지방은 맑지만, 남부 지방에는 약하게 빗방울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전남 지방은 밤까지 10~30mm의 비가 오겠고, 그 밖의 남부 지방도 오후까지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겠습니다. 오후 늦게 영서 남부와 충북 동부에는 5~20mm의 소나기가 살짝 지나겠습니다. 낮 동안 맑은 날씨가 이어지는 중부 지방은 덥겠습니다. 서울 28도 춘천 29도로 어제보다 4~5도가량 높겠습니다. 다만 남부 지방은 흐린 가운데, 광주 24도, 대구 23도로 비교적 선선하겠습니다. 앞으로 무더위는 점점 심해지겠는데요, 초복인 내일과 제헌절인 모레는 서울 낮 기온이 30도까지 치솟으면서 오늘보다 더 덥겠습니다. 이후 주말에는 장마전선이 북상해 제주와 전남 해안에 장맛비를 뿌리겠고, 휴일부터 다음 주 후반까지 전국에 길게 장맛비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낮 동안 강한 볕에 전국의 자외선 지수는 '높음~매우 높음' 수준까지 치솟겠습니다. 이 정도면 단시간에 피부에 붉은 반점이 생길 수 있으니까요, 챙이 넓은 모자나 양산으로 피부를 보호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박현실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715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