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자막뉴스] 유럽 각국 '마스크 의무화' 하는데...스웨덴 '집단면역' 실험 유지

등록일 2020.07.15 재생수238
자세히

마스크의 코로나19 차단 효과가 입증되면서 유럽 각국이 공공장소 마스크 착용 확대에 나섰습니다. 벨기에는 지난 11일부터 상점과 영화관 등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습니다. 위반하면 약 34만 원의 벌금을 물리도록 했습니다. 영국도 지난달부터 대중교통내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한 데 이어 오는 24일부터는 상점 등에서도 꼭 마스크를 쓰도록 했습니다. [맷 핸콕 / 영국 보건부 장관 : 안전한 쇼핑에 대한 확신을 주고 종업원 보호도 강화하기를 원합니다. 이 모두가 마스크 착용으로 가능합니다.] 최근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의 '제2 확산' 가능성이 제기되자 일상적인 경제활동은 그대로 유지하되 공공장소 방역 강화에 초점을 맞춘 것으로 보입니다. 프랑스도 다음 달 1일부터 실내 공공장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할 것으로 보입니다. 마크롱 대통령은 14일 한 방송 인터뷰에서 바이러스 감염이 가속화하는 조짐이 보인다며 시행 의지를 밝혔습니다. 하지만 스웨덴 보건당국은 앞으로도 국민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촉구하지 않겠다는 뜻을 재확인해 대조를 이뤘습니다. [카린 테그마르크 위셀 / 스웨덴 보건국 : 우리가 강조하려는 건 마스크를 썼다고 밀접 접촉이 허락되거나 유증상자가 외출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겁니다.] 코로나19 확산에도 경제 봉쇄없이 '집단면역' 실험 기조를 유지하고 있는 스웨덴 보건당국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손씻기만으로도 충분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 박상남 영상편집 : 박정란 자막뉴스 : 손민성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715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