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이해찬 뒤늦게 "통절한 사과"...통합당 "영혼 없는 반성"

등록일 2020.07.15 재생수174
자세히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의혹에 대해 직접 사과하며 여론 진화에 나섰습니다. 미래통합당은 영혼 없는 반성이라고 비판하며 민주당은 보궐 선거에 후보를 내서는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김주영 기자! 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직접 사과에 나섰군요. [기자] 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고 박원순 시장 성추행 의혹에 대한 비판 여론이 커지자 뒤늦게 직접 고개를 숙였습니다. 이 대표는 오늘 오전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통절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또 국민께 큰 실망을 드리고 행정 공백이 발생한 데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피해 호소인이 겪은 고통에 위로 말씀을 드린다고 언급했습니다. 이 대표의 발언,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이해찬 / 더불어민주당 대표 : 피해 호소인께서 겪으시는 고통에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이런 상황에 대해 민주당 대표로서 다시 한 번 통절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다만 이 대표는 고인의 부재로 인해 현실적으로 당 차원의 진상조사는 어렵다며 서울시에서 사건 경위를 철저히 밝혀달라고 말했습니다. 공식사과를 하긴 했지만 이 대표는 한편으로는 고인에 대한 근거 없는 비난을 멈추고 정쟁과 여론몰이 수단으로 활용하지 말아 달라고도 촉구했는데요. 앞서 이 대표는 지난 13일 강훈식 수석대변인을 통해 사과했지만, 진정성 없는 대리 사과라는 지적이 나오며 비판이 수그러들지 않자 직접 진화에 나선 것으로 보입니다. 당 대표에 도전하는 이낙연 의원도 뒤늦게 사과의 뜻을 나타냈습니다. SNS를 통해 피해 고소인과 국민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며 사건의 진상이 규명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관련된 모든 기관과 개인이 진상 규명에 협력해야 할 것이라며 당도 최대한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앵커] 통합당에서는 의혹의 진상 규명을 요구하고 있지 않습니까. 통합당 분위기도 전해주시죠. [기자] 통합당은 이해찬 대표의 뒤늦은 사과는 여론...

YTN 20200715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