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수도권·대전 또 소규모 집단감염…해외유입 급증

등록일 2020.07.15 재생수4
자세히

수도권·대전 또 소규모 집단감염…해외유입 급증 [앵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0명 가까이 발생했습니다. 수도권과 대전에선 새로운 소규모 집단감염이 또 일어났는데요. 해외에서 유입된 감염자는 국내 감염자보다 나흘 연속 많았습니다. 김장현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9명.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12일 62명을 기록한 뒤 이틀 연속 30명대를 보였습니다. 전국 지역사회 신규 감염자는 11명으로 지난달 21일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서울 6명, 경기 3명 등 수도권이 대부분을 차지했고, 광주와 대전에서 1명씩 나왔습니다. 서울 중구 소재 한화생명 영업점 한 곳에서 지난 11일 첫 확진자가 나온 뒤 동료 보험설계사와 지인 등이 추가로 감염됐습니다. 대전 유성구 건설 현장 관련해 지난 7일 첫 환자가 발생한 뒤 건물주, 지인, 현장 근로자 등이 잇따라 확진됐습니다. 방역당국이 140명 넘는 확진자가 발생한 광주 방문판매 모임발 집단감염을 분석한 결과, 방역수칙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 6차 전파까지 일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지 않은 상태로 밀폐된 환경에서 장시간 체류하거나 소규모 모임이 실시되면서 코로나19 확산이 일어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28명은 해외에서 유입됐습니다.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5일부터 20일째 두 자릿수를 기록했습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오는 20일부터 방역강화 조치 대상 국가를 확대합니다. 기존 방글라데시,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4개국에 2개국을 추가합니다. 이들 국가에서 입국하는 모든 외국인은 항공권 발권과 입국 때 코로나19 유전자증폭검사, PCR 음성 확인서를 제출해야 합니다. 오는 24일부터는 항공기로 입국하는 외국인 교대선원의 무사증 입국이 막힙니다. 연합뉴스TV 김장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

연합뉴스TV 20200715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