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세계 최연소 총리'의 결혼…18살 때 만나 16년간 연애

등록일 2020.08.03 재생수719
자세히

<오! 클릭> 두 번째 검색어는 '핀란드 34세 총리 결혼'입니다. 핀란드의 산나 마린 총리는 올해 34세로 세계 최연소 총리이기도 한데요, 마린 총리가 이틀 전 16년 된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18살 때 처음 만난 두 사람은 2살 된 딸을 두고 있는데요, 코로나19 상황이 이전보다 조금 나아지면서 결혼식을 결정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결혼식은 핀란드 헬싱키 관저에서 가족과 친구 40여 명 정도만 참석한 소규모로 진행됐다고 합니다. 마린 총리는 교통부 장관으로 일하다 지난해 12월 세계 최연소 총리이자 핀란드의 세 번째 여성 총리가 됐는데요, 최근 핀란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상황을 훌륭하게 대처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마린 총리는 SNS에 남편과 함께 촬영한 사진을 올리면서 "오랜 시간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눈 사람과 앞으로의 삶을 함께하게 돼서 감사하다"고 전했습니다. 누리꾼들은 "16년 만나고 결혼이라니~ 함께 성장한 소중한 짝이네요^^" "30대 여성 총리의 앞길을 응원합니다!"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 더 깊은 인물 이야기 '그, 사람'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