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JTBC

술 취한 엄마 폭력에…초등학생 맨발 탈출해 도움 요청

등록일 2020.08.07 재생수1,730
자세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앵커] 서울의 한 빌라에서 술에 취한 여성이 아이를 때리고 목을 조르는 등 학대행위를 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피해 아동은 집에서 맨발로 나와 인근 상점으로 도망쳤는데, 주위 사람들에게 '엄마에게 맞았다'며 도와달라고 했습니다. 하혜빈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에 사는 초등학생 A양이 폭행을 당했다고 주변에 도움을 요청한 건 오늘(7일) 오전 10시쯤입니다. A양은 근처 편의점에서 주민들에게 '어머니인 B씨가 술에 취해 자신을 때렸다'고 말했습니다. [C씨/사건 목격자 : '도와주세요!' 했던 것 같아. 다급한 목소리여서 무슨 일인가 싶어 나와 봤지. 맨발이었던 것 같아, 맨발.] A양은 상처를 입은 채 집을 빠져나왔습니다. 이후 살려달라고 소리치며 인근 상점으로 뛰어갔습니다. 평소 A양이 어머니 B씨의 심부름 때문에 들렀던 곳입니다. [D씨/사건 목격자 : 애가 그냥 벌벌 떨어요, 아휴. 목도 졸리고, 머리도 많이 맞아가지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아이 어머니 B씨를 붙잡아 조사했습니다. A양은 현재 아동보호센터에서 보호를 받고 있는 상태입니다. 경찰은 A양의 상태가 안정되는 대로 아동보호 전문기관과 협의해 피해 조사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혜빈 기자 , 유규열, 김지훈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