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날씨] 오늘 중부 강한 비, 500mm↑... 태풍 '장미' 북상 중

등록일 2020.08.09 재생수990
자세히

[앵커] 휴일인 오늘은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강한 비가 오겠습니다. 모레까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50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예상되는데요. 여기에 5호 태풍 '장미'까지 북상 중입니다. 자세한 비 상황과 태풍 전망,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유다현 캐스터! 지금 어디에 비가 강하게 오고 있나요? [캐스터] 네, 현재 주로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오고 있습니다. 특히 강한 비구름대는 경기 남부에 머물고 있는데요. 빨간색으로 표시된 경기도 광주와 오산에는 시간 당 30밀리미터 이상의 세찬 비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현재 중부와 호남, 경남 곳곳에 호우 경보가 이어지고 있고요. 그 밖의 대부분 지방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밤사이 5호 태풍 '장미'도 발생했습니다. 지금 진로라면 내일 오전 제주도 동쪽을 지나 내일 오후쯤 부산 부근 경남 해안에 상륙한 뒤 동해상으로 빠져 나갈 것으로 보입니다.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남부와 영동 지방에 비바람이 예상되는데요. 모레까지 경남과 제주도, 지리산 부근에 많은 곳은 300밀리미터 이상, 중부 지방에도 500밀리미터 이상의 물 폭탄이 쏟아지겠습니다. 이미 많은 비로 지반이 약해진 상태에서 또 폭우가 쏟아지며, 산사태 위험성이 높습니다. 현재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에 '산사태위기경보'가 발령 중인데요. 등산과 캠핑 등 산간 야외 활동을 자제하고, 경사면의 물이 솟는 등 산사태 징후가 발생하면 즉시 대피하시기 바랍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