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평생 본 적 없는 물난리"...YTN 제보 영상으로 본 현장

등록일 2020.08.09 재생수1,753
자세히

[앵커] 전국적으로 많은 비가 쏟아지면서 곳곳에서 침수피해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저희 YTN으로 시청자분들이 생생한 제보 영상을 보내주시고 계신데요. 비 피해 현장 목소리, 안윤학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기자] 경남 창녕군 부곡면 공터. 목재 축대벽 일부가 붕괴되면서 토사가 힘없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벽 위에 있는 차로는 완전히 주저앉았습니다. 사고가 난 건 오전 8시쯤. 긴 장마로 목재 구조물과 지반이 약해지면서 붕괴 사고로 이어졌습니다. [서미옥 / 경남 창녕군 부곡면 주민 : 저희 집 앞에서 오른쪽으로 무너진 자리가 또 무너졌어요. 수도 배관이 터지고 전기선도 터져서 아침 8시부터 전기도 안 들어오고 난리가 났었어요. 온천 전체가.] 차량이 지나가고 있었다면 자칫 대형 사고로 이어질 뻔한 아찔한 상황, 추가 붕괴도 우려되고 있습니다. 도로 턱밑까지 차오른 하천. 넘쳐 흐를 것처럼 위태롭게 보입니다. 경기도 용인시 고기동의 전원주택 단지 도로에서 찍은 영상입니다. 중부지방에 쏟아진 물 폭탄으로 하천물이 평소 3배 이상 불어나면서 주민들은 전전긍긍하고 있습니다. [정현정 / 경기도 용인시 고기동 주민 : 그 다리가 유일하게 밖으로 고속도로를 탈 수 있는 다리에요. 그게 넘치거나 하면 마을 사람들이 고립될 수가 있죠.] 안양천 산책로와 자전거 도로는 완전히 물에 잠겼습니다. 2~3m 높이의 하천 다리 위로도 물이 넘쳐 흐릅니다. 새벽부터 내린 폭우에 하천이 순식간에 불어났습니다. 전북 진안군 용담면. 인삼밭을 포함한 농지들이 흔적도 없이 사라졌습니다. 도로 일부가 유실됐고 가드레일도 파손됐습니다. 50년 지역 주민들도 평생 본 적 없는 물난리입니다. 낙동강 일부 유역엔 홍수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원래 생태공원이 있던 곳인데, 애초 공원이었는지 강이었는지 분간이 어려울 정도로 강물이 넘쳤습니다. 다가오는 태풍 소식에 주민들은 불안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YTN 안윤학[yhahn@ytn.co.kr]입니다. ※...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