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JTBC

제명된 김홍걸 "조사 성실히 임해"…야당선 "눈 가리고 아웅"

등록일 2020.09.19 재생수392
자세히

[앵커]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당한 김홍걸 의원이 당의 "감찰단 조사에 성실하게 임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오는 화요일(22일) 대면조사를 받기로 했는데 지도부가 빨리 제명조치를 내렸다는 겁니다. 야당에서는 민주당에서만 제명했을 뿐, 사실상 의원직은 유지시켜준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옵니다. 심수미 기자입니다. [기자] [최인호/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어제) : 조사를 개시했는데 성실히 응할 의사가 없다는 것을 확인하고…] 민주당은 김홍걸 의원을 제명한 이유 가운데 하나로 조사에 불성실하게 임했다는 점을 꼽았습니다. 하지만 김 의원 측은 감찰을 피한 적이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주말까지 소명할 자료를 정리해서 오는 22일 대면조사를 받기로 했는데, 그 전에 갑자기 제명 조치가 이뤄졌다는 주장입니다. 당 안팎에서는 김 의원이 자진 탈당을 거부하면서 지도부가 결론을 앞당겼다는 말이 나옵니다. 그만큼 쇄신 의지가 단호하다는 겁니다. 하지만 야당에서는 '눈 가리고 아웅'에 불과하다고 비판하고 있습니다. 양정숙 의원에 이어 두 번째 비례대표 제명인데 인사 검증을 부실하게 했던 점에 대한 민주당 지도부의 반성이 없고 무엇보다 해당 의원들이 의원직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때문에 다음 주 이상직 의원에 대한 징계 수위가 민주당의 쇄신 의지를 보여주는 또 다른 지표가 될지 주목됩니다. 민주당 핵심 관계자는 "이스타 항공의 차명 주식과 편법 증여 등 제기된 의혹을 무겁게 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조영익) 심수미 기자 , 장후원, 황현우, 홍여울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JTBC 20200919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