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MBC

'11년 만이야' 김연경 '복수혈전도 성공'

등록일 2020.10.21 재생수274
자세히

◀ 앵커 ▶ 수요일밤 스포츠뉴스입니다. 배구여제 김연경 선수가 11년 만의 V리그 복귀전에서 맹활약을 펼치며 지난달 코보컵에서 패했던 GS칼텍스에 제대로 설욕했습니다. 정준희 기자입니다. ◀ 리포트 ▶ 11년만에 치르는 김연경의 정규시즌 첫 경기. 무관중 경기에도 80여 명의 취재진이 몰려들어 뜨거운 관심을 실감케 했습니다. 부담때문인지 초반엔 쉽지 않았습니다. 1세트 공격 성공률이 14%에 그쳤습니다. [박미희 감독/흥국생명] "우리 공격할 때 지금 그냥 득점 난다고 생각하면 안된다고! 두번째 동작하라고!" 하지만 김연경은 김연경이었습니다. 첫 세트 승리를 가져온 서브 에이스를 시작으로 특유의 높은 타점에서 변화무쌍한 스파이크를 꽂아넣으며 2세트까지 가져왔습니다. 상대 안혜진의 날카로운 서브에 3세트를 내주긴 했지만… 4세트를 손쉽게 잡아내며 승부를 마감했습니다. 시즌 첫 경기에서 3 대 1 승리. 25점을 몰아친 김연경은 지난달 코보컵 패배도 그대로 되갚아줬습니다. [김연경/흥국생명] "코보컵때 팀 워크와 오늘 팀워크는 정말 비교할수없이 많이 좋아졌다고 생각을 하고요. 코보컵 때는 제 개인적으로도 크게 준비됐다라는 마음은 없었던 것 같아요. '무조건 이기겠지'라는 생각을 안일하게 했었던 것 같은데…" 강력한 포효로 여제의 귀환을 알린 김연경. V리그 흥행몰이도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습니다. MBC뉴스 정준희입니다. (영상취재 : 황성희 / 영상편집 : 김진우)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정준희 기자(rosinante@imbc.com)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