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V조선

만취 20대가 몰던 차에…귀가하던 신문배달 70대 참변

등록일 2020.10.28 재생수220
자세히

[앵커] 오늘 새벽 한 신문배달원이 만취한 운전자가 몰던 승용차에 치여 숨졌습니다.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하는 윤창호법 시행에도 계속 이런 뉴스를 전해야 하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구자형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토바이가 1차로에서 시속 약 20km의 속도로 천천히 지나갑니다. 잠시 뒤 검은 승용차가 빠른 속도로 돌진해 오토바이를 덮칩니다. 오늘 새벽 1시쯤 경기 성남의 한 도로에서, 승용차가 앞서 가던 오토바이를 추돌했습니다. 목격자 "밖에서 펑 소리 나면서 뭐가 떨어지나 했는데 손님이 들어오시면서 저기 사고가 났다고…." 추돌 사고 직후 승용차는 인근 전봇대를 들이받고 뒤집혔습니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에 타고 있던 70대 남성이 숨졌습니다. 폐지를 줍고 새벽에는 신문 배달을 해오던 70대 남성은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던 길이었습니다. 오토바이를 덮친 승용차는 앞 부분이 심하게 부서져 사고 당시의 충격을 짐작케 합니다. 20대 승용차 운전자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108%로 면허 취소 기준을 넘었습니다. 경찰은 승용차가 시속 80km 가량 빠른 속도로 달리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 "(속도는) 한 80km 전후로 넘거나 그 정도 되지 않을까 추측하고 있습니다. 의뢰를 넣어봐야 정확히 알 수 있는데…." 경찰은 경상을 입고 치료중인 승용차 운전자가 퇴원 하는대로 윤창호법을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TV조선 구자형입니다. 구자형 기자(bethell@chosun.com)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