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BS

"꽃으로도 때리지 마라" 잇단 학대에 촛불 든 부모들

등록일 2020.11.20 재생수21
자세히

<앵커> 지금 보시는 것은 어린이집에서 벌어진 아동 학대 영상들입니다. 최근 울산 지역에서 이런 학대 사건이 잇따랐는데, 참다못한 부모들이 촛불을 들고 거리로 나섰습니다. UBC 배대원 기자입니다. <기자> 6살 아이의 뒷목을 잡아 올려 바닥으로 내동댕이치고, 4살 아이가 밥을 먹지 않고 울음을 터뜨리자 거칠게 끌고 나갑니다. 3살 된 아이를 식탁 겸용 의자에 앉혀 움직이지 못 하게 하는가 하면, 낮잠을 자지 않으려는 아이를 껴안고 압박하기도 합니다. 올해 울산에서 어린이집 아동 학대 정황이 드러난 사건만 6건, 피해 부모들이 행동에 나섰습니다. [피해 아동 아버지 : (아이들이) 가해 교사한테 받았을 고통과 공포를 생각하면 피가 거꾸로 솟습니다. 제발 이런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제대로 면밀히 검토해주시길 바랍니다.] 촛불문화제를 열어 각자의 피해 사례를 공유하고 가해 교사 처벌 강화와 교사 자격 강화, CCTV 보관기간 연장 등 관련법 개정을 요구했습니다. 지난달, 관련법 개정으로 기존의 아동보호전문기관이 아닌 지자체가 직접 아동 학대 사건을 조사하게 됐지만, 대처가 아직 미흡하다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최미아/정치하는 엄마들 : 영유아 보육에 전문성이 부족한 공무원들이 간담회를 (진행) 했습니다. 아동학대 전담공무원을 충원하고, 그들의 전문성을 확보해야 합니다.] 피해 부모들은 다음 주쯤 청와대 앞에서 1인 피켓시위를 하고 국회를 방문해 대책 마련을 촉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 김운석·장진국 UBC) UBC 배대원 ▶ 코로나19 현황 속보 ▶ 네이버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