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K방역·AI·빅데이터…코로나 위기 이후 경제 동력으로"

등록일 2020.11.20 재생수36
자세히

[앵커] K방역과 인공지능, 빅데이터 코로나 시대 우리나라가 다른 나라보다 강점을 보이고 있는 분야이죠. 코로나 이후 시대에도 이런 분야에서 경제를 살릴 기회를 찾아야 한다고, 국내 석학과 정책 책임자들이 입을 모았습니다. 이희령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위기 이후의 한국 경제는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까. 오늘(20일) 열린 '2020 포스트 코로나 뉴노멀 컨퍼런스'의 주제입니다. 의료, 과학기술, 환경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은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연수/서울대병원장 : 우리를 별로 신뢰하지 않던 다양한 나라에서 우리나라의 의료 시스템에 대해서 굉장히 많이 물어보기도 했었고요. (진단키트뿐 아니라 항원검사도) 굉장히 많은 수요를 만들어낼 것이라 생각합니다.] 커지는 비대면 업무와 교육에 필수적인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산업을 키워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장병탁/서울대 AI연구원장 : 인공지능 산업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새로운 산업 동력이 되게 하려면 국가 AI연구소 같은 이런 기관도 필요하고 대규모의 AI 인재양성 사업 같은 것들이 따라와야….]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은 지난해 일본 수출규제를 데이터로 이겨냈던 경험을 말했습니다. [김상조/청와대 정책실장 : (산업부·환경부·관세청 등) 각 부처에 흩어져 있는 데이터를 결합했을 때 얼마만큼 놀라운 성과를 만들어낼 수 있는가 하는 걸, 공무원들부터 놀라면서 확인하게 됐고요. 이게 가장 큰 소중한 자산이 되지 않을까.]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조대엽 위원장은 코로나 시대 우리의 경험을 바탕으로 세계 표준을 이끄는 선도국으로 자리매김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희령 기자 , 신동환, 유규열, 김정은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