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BS

윤석열 "한 점 부끄럼 없다…끝까지 법적 대응"

등록일 2020.11.25 재생수580
자세히

<앵커> 윤석렬 총장은 그동안 한 점 부끄럼 없이 검찰총장의 소임을 다해왔다면서, 끝까지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강력히 반발했습니다. 추 장관이 밝힌 징계 사유도 모두 상세히 반박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원종진 기자입니다. <기자> 추미애 장관 발표가 끝난 직후, 대검찰청은 곧바로 기자단에 문자 메시지를 보내 윤석열 총장의 공식 입장을 전했습니다. 검찰의 정치적 중립성을 지키기 위해 그동안 한 점 부끄럼 없이 검찰총장의 소임을 다해왔다며, 위법·부당한 처분에 대해 끝까지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총장은 추 장관이 밝힌 징계 사유들에 대해서도 모두 상세히 반박할 수 있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 총장은 그동안 중앙일보 사주를 부적절하게 만났다는 일부 언론의 의혹 제기와 관련해 홍석현 중앙홀딩스 회장은 술자리에서 마주쳤던 것뿐이라며, 사건 관련 대화는 전혀 하지 않았다고 해명해왔습니다. 그럼에도 법무부가 징계 사유로 이 만남을 명시하자, 당시 중앙지검에 고발돼 있던 것은 일부에서 의혹을 제기하는 것처럼 삼성 관련 사건이 아닌 JTBC의 태블릿 pc 보도 관련 사건으로 사건 관련 대화도 없었던 만남을 문제 삼는 것은 부당하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또 재판부 판사들의 개인정보를 불법 수집해 활용했다는 감찰 결과에 대해서도 공판 준비 차원에서 인터넷에 다 나오는 판사들의 기본 정보를 정리한 것을 호도한 것이라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추미애 장관의 징계 청구와 직무정지 처분을 위법한 것으로 규정한 윤 총장은 향후 집행중지 가처분·취소 소송 제기 등 법적 대응에 나설 것으로 전망됩니다. 원종진 기자(bell@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네이버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