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선거구 획정 난항...4+1 "농산어촌 배려"...한국당 "호남 축소"

등록일 2020.01.11 재생수280
자세히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4·15 총선의 선거구 획정 관련 절차에 착수한 가운데, 여야의 이견으로 획정안 마련이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중앙선관위 국회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는 어제(10일) 오전, 공직선거법 개정안에 따른 선거구 획정과 관련한 각 정당의 의견을 청취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더불어민주당을 포함한 여야 4+1 협의체는 농산어촌을 배려해 호남 선거구 축소 반대에 공감대를 보였지만, 자유한국당은 수도권 통폐합 반대와 호남 선거구 축소를 주장했습니다. 회의에 참석한 한국당 김재원 정책위의장은 4+1 협의체의 수도권 통폐합 주장은 반민주적·반헌법적이라며, 인구대비 의석수가 포화상태인 광주, 전북, 전남 순으로 하나씩 줄여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반해 민주당 김진영 전문위원은 4+1의 기본 입장을 존중한다며 조속한 선거구 획정을 위해 여야가 빨리 합의하면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김세환 선거구획정위원장은 선거법 개정 지연으로 획정안 제출 법정기한인 2019년 3월 15일을 준수하지 못했고, 급기야 선거 100일이 채 남지 않은 현재까지 획정안을 마련하지 못하는 점은 매우 유감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최민기 [choimk@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YTN 뉴스레터 구독하면 2020년 토정비결 전원 당첨!

YTN 20200111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