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현장영상] 질본 "후베이성 방문자는 증상 하나라도 격리"

등록일 2020.01.26 재생수53
자세히

국내 세 번째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환자 발생과 관련해 질병관리본부가 지금 중간 결과를 발표합니다. 브리핑 현장 연결하겠습니다. [정은경 / 질병관리본부장] 질병관리본부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중국 내 확산되고 있음에 국내 유입가능성이 증가하여 따라서 1월 28일 0시를 기해 중국 전역을 검역대상 오염 지역으로 지정하고 사례 정의도 변경하여 대응을 강화하도록 하겠습니다. 앞으로 중국에서 입국하는 모든 여행객은 건강상태질문서를 사실에 맞게 작성하여 입국 시 검역관에게 제출하여야 합니다. 발열 등 유증상자에게는 검역조사를 실시하여 의심되는 환자는 역학조사관의 판단에 따라 즉시 격리하거나 관할 지자체로 연결하여 관리를 강화하겠습니다. 이를 위해 국방부, 경찰청, 지자체 등으로부터 추가 검역인력 약 200명을 지원받아 배치할 예정이나 중국으로부터 입국 시에 소요시간은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어 국민들의 이해를 부탁드립니다. 또한 국내 환자 신고관리를 위한 사례 정의도 변경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염환자 발생이 가장 많은 우한시를 포함한 후베이성 전체로 확대하여 후베이성 방문자는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 중 하나라도 확인되면 바로 의사환자로 분류해 격리 조치하겠습니다. 후베이성 이외의 중국 지역에서 방문하는 방문자는 폐렴진단 시 조사 대상 유증상자로 포함하여 격리조치하고 발열과 호흡기 증상을 보이는 경우는 역학조사단의 판단에 따라 자가 격리, 능동감시를 통해 관리를 하겠습니다. 검역 대상 오염 지역 확대 및 사례정의 변경에 따라 격리 및 감시 대상자가 큰 폭으로 증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각 지자체는 선별진료소, 격리병원 확충, 감시 및 격리관리 인력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필요 인력과 시설을 적극 동원해 지역사회 확산을 예방하기 위한 선제적인 대응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환자 상태에 대해서 잠깐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첫 번째 확진 환자는 폐렴 소견이 나타나 현재 치료 중에 있고 두 번째 확진환자는 안정적인 상태입니다. 각 확진환자의...

YTN 20200126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

ISSUE 4.15 총선 전체 재생

ISSUE 코로나19 전체 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