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사람을 표로만 봐"…20대 청년들, 민주당에 돌직구

등록일 2021.05.06 재생수32
자세히

[앵커] 더불어민주당은 4.7재보궐선거에서 참패한 이유 중 하나로 20대가 돌아선 걸 꼽고 있습니다. 왜 등을 돌린 건지 오늘(6일)은 이들을 직접 불러 이야기를 들었는데요, 청년들의 비판은 야당보다 더 거침없었습니다. 황예린 기자입니다. [기자] [박인규/20대 : 조국 사태, 국민을 향해 사과하신 겁니까, 아닙니까? 붙잡고 물어보십시오. 허위 인턴, 허위 표창장으로 대학을 간 사람 있는지…] [이기용/20대 : 저는 민주당 지지자입니다. (그런데) 조국 사건, 윤미향 그리고 박원순·오거돈 전 서울·부산시장까지. 만약 코로나 아니었다면, 그 촛불집회의 대상은, 이번 정권이 된 시초에 있었다고…] 민주당 초선의원 모임이 20대 청년들을 불러, 민주당에 대한 생각을 들었습니다. 청년들이 제일 많이 지적한 건 이른바 내로남불 태도입니다. [신민준/20대 : 평등, 공정, 정의라는 정부의 기조는 내로남불과 진영 논리 속에서 빛을 바랬다라고 생각을 합니다. 매번 민주당의 색이 무엇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보궐 선거의 원인을 제공해놓고도 사과하지 않은 점도 꼬집었습니다. [곽지후/20대 : (고 박원순 전 시장의 장례를) 서울시 기관장으로 치르고, 서울광장에 분향소를 설치하지 않고, 설치할 시간에 민주당이 책임지고 사과만 했어도, 이번 서울시장의 결과가 조금이라도 달라지지 않았을까…] 민주당 일부에서 청년층의 마음을 얻겠다며 추진하는 군 가산점제에 대해서도 비판이 나왔습니다. [최수영/20대 : 사람들을 표로만 보고 있지 않았나. 현재 이 분노는 남성들의 특혜에 대한 분노가 아닌 공정을 원한다는 점을 아직까지도 민주당은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는 점에서 '아, 가야 할 길 멀구나'라는 생각을…] 민주당은 4.7 재보궐 선거 참패 이후 지속적으로 패인을 분석하고 있지만, CG 아직은 효과가 크지 않은 모습입니다. 40% 가까이가 절대 지지하지 않을 정당으로 민주당을 뽑은 여론조사 결과도 나왔습니다. [고영인/더불어민주당 '더민초' 운영위원장 : '가서 얘기해봤자 무슨 소용 있을까' 이 말이 가장 저희들이 반성해야 할 지점인 것 같은데 반드시 오늘 말씀하신 우리 청년 분들에게 다시 답을 해주겠다…] (영상디자인 : 최석헌) 황예린 기자 , 정철원, 강경아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