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사업비 '23조'…경부고속도로 지하화 계획 내달 공개

등록일 2021.05.06 재생수166
자세히

[앵커] 정부가 경부고속도로 수도권 구간에 지하도로를 만드는 방안을 다음 달 공개합니다. 서울 강남에서 동탄까지 40km의 자주 막히는 구간인데요. 지상과 지하, 2층으로 도로를 만들면 출퇴근길이 지금의 절반인 30분 정도로 줄어들 수 있습니다. 다만 사업비가 20조 원 넘게 들기 때문에, 경제성이 있는지 꼼꼼히 따져봐야 할 걸로 보입니다. 정아람 기자입니다. [기자] [김희국/의원 (국회 국토교통위) : 우리나라 고속도로 중에서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경부선의 경우 일부 구간은 상습 정체로 몸살을 앓고 있죠.] [노형욱/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 : 지금 추진하는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동탄에서 강남 구간을 입체적으로 확장하는 것을 검토하고…] 국토부는 노형욱 후보자가 운을 뗀 입체화 계획을 구체화하고 있습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JTBC와의 통화에서 "경부고속도로 입체화는 지하에 도로를 하나 더 뚫는 걸 말하는 것"이라며 다음달 초안을 발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상도로를 그대로 두고, 지하도로를 새로 만들어 2층으로 만들겠다는 겁니다. 도로를 지하에 만드는 건 수도권에 이미 아파트와 빌딩이 많아 옆으로 도로를 넓히는 게 어렵기 때문이라는 설명입니다. 우선 공개된 경부고속도로 강남-동탄 구간은 40Km 가량의 상습 정체 구간입니다. 한남대교 남단에서 기흥 동탄 IC까지 평일 낮에 차로 달리면 얼마나 걸리는지 재보겠습니다. 총 50분 넘게 걸렸습니다. 한 시간 가까이 걸린 겁니다. 출퇴근 시간엔 통상 1시간 넘게 걸리는 구간입니다. 주민들은 환영한다는 반응입니다. [이모 씨/경기 화성시 오산동 : 광역버스라든지 대중교통이 불편한 단점이 있었는데 지하도로가 개설되면 출퇴근하는데 상당히 많은 이점이 있을 거로 예상됩니다.] 집값이 오를 거란 기대감도 있습니다. [A공인중개사/경기 화성시 영천동 : 교통이, 지하화되니까 여러 가지가 좋아지는 거죠. 집값이 그래서 많이 오른 거죠.] 문제는 건설 비용만큼 효과가 있느냐입니다. 국토부는 현재 재정당국과 건설비용을 협의하고 있습니다. 토지 보상비는 들지 않는다고 해도 지하도로 공사비만 23조 원가량 들 것으로 보입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해 경제성을 검증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조승우·배윤주) 정아람 기자 , 박세준, 강한승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