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조선

'진심 담은 투구' KIA 윌리엄스 감독, 롯데 선발투수 프랑코 대비한 배팅볼 피칭

등록일 2021.05.06 재생수19
자세히

#윌리엄스감독 #김태진 #박찬호 #KIA타이거즈 [부산=스포츠조선 허상욱 기자] KIA 맷 윌리엄스 감독이 상대팀 선발투수인 롯데 프랑코를 대비한 맞춤형 배팅볼 투수를 자처해 공을 던졌다. 6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의 원정경기, 경기장에 도착해 선수들이 워밍업을 하는 사이 윌리엄스 감독은 캐치볼로 어깨를 달군 후 마운드에 섰다. 얼리 배팅 조인 박찬호와 김태진은 힘찬 타격으로 윌리엄스 감독이 던지는 투구를 받아쳤고 타구는 외야를 향해 쭉쭉 뻗어 나갔다. 배팅볼 투구를 이어가던 윌리엄스 감독은 날카롭게 날아가는 타구가 나올때마다 선수들을 칭찬했다. 상대팀 선발투수인 롯데 프랑코를 대비해 배팅볼을 던진 윌리엄스 감독의 배려에 KIA 타자들은 오늘 경기 승리로 응답할 수 있을까?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