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영상] 중국 로켓 잔해 인도양 추락…'무책임' 중국 비판 목소리도

등록일 2021.05.09 재생수53
자세히

(서울=연합뉴스) 지구 추락으로 피해가 우려됐던 중국의 우주발사체 '창정-5B호'의 잔해가 9일 오전 대기권 진입 과정에서 거의 소멸하고 일부는 인도양에 떨어진 것으로 보입니다. 중국 환구망 등에 따르면 중국유인항천(항공우주) 판공실은 이 로켓 잔해가 9일 오전 10시 24분(베이징 시간·그리니치표준시 기준 2시 24분) 대기권에 진입하는 과정에서 대부분 소멸했으며 관련 해역은 인도양인 동경 72.47도, 북위 2.65도 주변이라고 밝혔습니다. 외신들은 잔해 대부분이 대기권에 들어온 뒤 낙하하면서 녹아내렸지만, 일부는 몰디브 인근 인도양에 떨어졌다고 전했습니다. 인도양에 떨어진 잔해물은 무게 20t, 길이와 직경은 각각 31m와 5m로 달하는 발사체 상단의 일부로 추정됩니다. 미군 데이터를 기반으로 우주항공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페이스 트랙' 역시 창정-5B호의 대기권 재진입을 확인했습니다. 한국 정부도 이날 창정-5B호 잔해물이 인도양에 추락한 것을 확인했습니다. 애초 제기된 우려처럼 로켓 잔해가 지상에 떨어져 사람들에게 피해를 주는 사고는 일어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러나 일부에서는 인명 피해 우려가 제기됐고 중국 항공우주 당국이 무책임하다는 비판의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창정-5B호는 중국이 지난달 29일 발사한 우주발사체로, 우주 정거장 모듈을 운송하는 역할을 맡았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김건태·문근미> <영상 : 로이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