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조선

롯데 이대호-서튼 감독 ‘경기 전 투타 맞대결’

등록일 2021.05.15 재생수540
자세히

#이대호 #서튼감독 #롯데자이언츠 #허문회감독 #지시완 [부산=스포츠조선 박재만 기자] 경기 전 마운드에 올라 이대호와 투타 맞대결을 펼친 롯데 자이언츠 래리 서튼 신임 감독. 지난 11일 성적 부진 등의 이유로 감독 교체 카드를 꺼낸 롯데. 퓨처스 팀을 이끌고 있던 래리 서튼을 1군 감독으로 선임했다. 사직구장에 도착한 서튼 감독은 코치진과 많은 대화를 나누며 1군 선수들을 빠르게 파악했다. 코치진과 미팅을 마친 서튼 감독은 선수들에게 다가가 다정하게 스킨십을 나눴다. 경기를 앞두고 타자들의 타격감을 직접 확인하고 싶었던 서튼 감독은 배팅볼 투수를 자처했다. 그렇게 시작된 서튼 감독의 투구. 이대호는 배트를 들고 배팅 케이지에 들어섰다. 이대호가 타석에 들어서자 서튼 감독도 긴장한 듯 초구를 던지려다 스텝이 꼬여 머쓱한 표정을 지었다. 숨을 고른 뒤 서튼 감독이 배팅볼을 던지자 이대호도 특유의 부드러운 스윙으로 타격 훈련을 이어나갔다. 서튼 감독의 배팅볼을 친 이대호는 SSG전에서 홈런을 기록했다. 신임 감독과 베테랑의 케미를 영상으로 확인해보자. 부산=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