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14억 붕괴 됐나? 통계마다 다른 중국 인구…커지는 의문

등록일 2021.05.17 재생수68
자세히

[앵커] 풍부한 노동력을 바탕으로 경제성장을 이뤄온 중국에서 얼마 전 나온 인구수 발표를 두고 여러 의문들이 여전히 제기되고 있습니다. 과거에 중국 정부에서 발표한 데이터와 차이가 나면 선데, 중국 내에서는 어떤 얘기들이 나오고 있는지 베이징 박성훈 특파원이 전해드립니다. [기자] 하교 시간, 베이징 학교 앞은 아이를 기다리는 노인들로 장사진입니다. [쉬모 씨/중국 베이징 주민 : 부모들이 출근하고 차가 막히면 저녁 7시나 돼야 돌아오니까 애들을 봐줄 수밖에 없지요. 여기 다 70대예요.] 학원비, 집세 등의 부담이 커지면서 중국 30~40대 부모들의 출산 기피 현상은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습니다. 중국 정부가 발표한 인구 조사 결과 이 같은 출산율 저하 현상이 확인됐지만 통계치를 놓고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기존 통계와 다른 인구조사" 중국 국무원이 발표한 0~14세 인구는 2억5300만 명입니다. 매년 발표한 출생 인구와 비교해봤습니다. 2006년부터 2020년까지 신생아 수 합계는 2억3600만 명으로 1700만 명 차이가 납니다. 한 해 출생자 수만큼 갑자기 늘어난 셈인데 이유는 불분명합니다 "호적 통계와도 달라" 중국 인구 전문가인 이푸셴 연구원에 따르면 2000~2019년 국가통계국 출산 인구 합계는 1억 3200만 명, 그런데 같은 기간 호적 통계는 1억 7300만 명으로, 역시 4100만 명 차이가 납니다. 그만큼 통계 수치가 들쭉날쭉한 겁니다. [이푸셴/미국 위스콘신대 연구원 : 지난 두 차례 인구조사도 (국가통계국) 관계자들에 의해 일부 조작됐습니다. 이번에 문제가 생기면 책임을 져야 한다는 의미입니다.] 중국 정부가 발표한 인구 통계는 14억 1000만 명. 하지만 발표한 대로 인구가 늘지 않았다면 중국 인구는 14억 명에 못 미칩니다. 13억 9000만 명인 인도에 세계 1위 인구 대국 자리를 내줄 수도 있는 상황입니다. [자이전우/중국 인구학회장 : 현재 중국 인구는 또 다른 단계로 넘어가고 있습니다. 중국 인구는 출산율, 사망률, 성장률이 동시에 낮아지고 있습니다.] (영상디자인 : 송민지·정수임) 박성훈 기자 , 최다희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