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중 도심 75층 건물, 지진 난 듯 '휘청'…전원 긴급대피령

등록일 2021.05.18 재생수14,635
자세히

[앵커] 중국의 70층 넘는 초고층 건물이 심하게 휘청입니다. 안에 있던 직원들이 놀라서 급히 대피했는데요. 중국 당국이 건물을 봉쇄하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베이징 박성훈 특파원입니다. [기자] 초대형 건물이 한쪽으로 기우뚱하더니 제자리로 돌아갑니다. 휘청거리는 게 한눈에 보일 정도입니다. 맨 꼭대기 층에 설치된 기둥도 덩달아 출렁입니다. 오늘(18일) 낮 12시쯤 중국 선전에 있는 높이 292m, 75층 규모의 초고층 빌딩이 갑자기 흔들리기 시작했습니다. 건물 내부에 있던 전 직원들에게 긴급 대피령이 내려졌고, [건물 안내방송 : 건물이 흔들리고 있습니다. 당황하지 말고 안전을 위해 질서 있게 밖으로 대피해주시기 바랍니다.] 놀란 사람들이 한꺼번에 건물 밖으로 쏟아져 나옵니다. 소방과 응급차량이 잇따라 출동해 만일의 사태에 대비했습니다. 선전시 당국은 강풍과 지진은 없었다고 했습니다. [선전시 긴급대응반 : 지진은 아닙니다. 원인이 뭔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현장에선 사람들이 전부 대피했고 구체적인 원인은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직원들은 당시 건물 내부 집기들이 흔들리는 영상을 공유하며 불안감을 드러냈습니다. 해당 건물은 선전 시내 한복판에 위치해 있습니다. 2000년 완공됐고 선전에서 세 번째로 높습니다. 건축 당시 사흘에 한 층씩 건축돼 유명세를 타기도 했습니다. 당국은 정확한 원인이 파악될 때까지 건물을 계속 봉쇄하기로 했습니다. (화면출처 : 웨이보) 박성훈 기자 , 정다정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이어서 보면 좋을 영상

추천 영상

TV TOP 12

함께보면 좋을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