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한인상권 직격타…상인들의 시름

등록일 2020.02.16 재생수113
자세히

코로나바이러스는 이곳 댈러스 한인 경제에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바깥출입을 꺼리는 분위기 때문에 동포 상권까지 얼어붙었습니다. 주말 오후, 한인 상가가 모여있는 곳을 찾았습니다. 사람 한 명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한산한 거리. 상가 내부 사정은 더합니다. 손님들로 붐빌 저녁 시간인데도 식당 안은 텅 비었습니다. [김미숙 / A 한식당 대표 : 저녁으로는 확실히 많이 줄었습니다. 그리고 아이들 데리고 오는 어머니들도 안 나오고 앞으로가 근데 걱정이 많이 될 것 같아요.] 현지 손님들에게도 인기가 높았던 삼겹살 전문점도 예외는 아닙니다. 1년 중 가장 대목이어야 할 시기에 매출이 뚝 떨어져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줄리 심 / B 한식당 매니저 : 손님들께서 들어올 때 가끔 말을 하세요. 코로나19 때문에 다들 좀 다니는 게 좀 불편하다고 말씀하세요. 저희 식당도 코로나19가 발생하기 전과 (비교해보면) 지금이 매출이 20%~30% 정도 줄어든 것 같아요.] 한인 타운에서 자동차로 30분 거리, 차이나타운의 상황은 더 심각합니다. 인적은 뚝 끊겼고 대부분의 상가가 휴업에 들어갔습니다. 신종 코로나 여파로 상인들의 시름은 더욱 깊어지고 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216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

ISSUE 4.15 총선 전체 재생

ISSUE 코로나19 전체 재생

클로징 00:03
클로징
SBS
재생수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