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현역 첫 공천 탈락…민주당 총선 교통정리 본격화

등록일 2020.02.17 재생수270
자세히

현역 첫 공천 탈락…민주당 총선 교통정리 본격화 [앵커] 야권보다 한발 앞서 선거 준비에 나선 더불어민주당은 벌써부터 공천 중간 결과를 속속 발표하고 있는데요. 처음으로 현역 의원을 탈락시키는 등 당내 물갈이 작업이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이준흠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당 나경원 의원 지역구인 서울 동작구을을 추가함으로써 민주당이 전략공천을 결정한 지역구는 23곳으로 늘었습니다. '잠룡 대결'이 벌어지고 있는 종로와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뛰고 있는 광진을까지, 승부처인 주요 격전지에 거물을 투입하겠다는 전략이 읽힙니다. 전략 공천 대상자로는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 새 영인입사인 이수진 전 부장판사 등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경기 의왕·과천을 전략지역으로 결정하며 현역인 신창현 의원을 공천 탈락시키는 등 물갈이 작업도 본격화했습니다. 민주당은 앞서 정봉주 전 의원,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등 도덕성 논란이 이는 후보는 불출마 선언을 유도하거나 부적격 판정을 내리면서 여론의 부담을 덜어냈습니다. 조국 사태와 검찰 개혁 입법 과정에서 당과 다른 목소리를 낸 전력 탓에 지지자들이 반감을 드러내는 금태섭 의원에 대해선 지역구 후보를 추가로 받기로 했습니다. 금태섭 의원과 같은 목소리를 낸 조응천 의원과 국민의당 대변인 출신인 손금주 의원의 지역구는 현역 의원이 포함된 3자 경선을 치르도록 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는 수요일 선거대책위원회를 공식 출범시키며 본격적인 선거 체제로 전환합니다. 연합뉴스TV 이준흠입니다. (humi@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