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날씨] 눈 펑펑, 서쪽 대설특보…낮에도 내내 영하권

등록일 2020.02.17 재생수589
자세히

[날씨] 눈 펑펑, 서쪽 대설특보…낮에도 내내 영하권 [앵커] 전국 곳곳에 눈이 오고 있습니다. 서쪽지방을 중심으로는 대설특보도 발효됐는데요. 게다가 오늘은 종일 영하권에 머물겠고, 내일은 더욱 강력한 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서울도 눈발이 굵어졌다, 약해졌다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10분 전만해도 약간 흩날리는 정도 인가 싶더니, 지금은 다시 굵어졌는데요. 지금 서쪽지방 중심으로는 대설특보도 내려져 있고요. 9시 20분 기해서 경기도 포천에도 대설경보 내려졌습니다. 오전 9시 기준, 강원도 미시령에 24cm, 대설경보 발효 중인 전북 진안도 21cm가 넘는 적설을 기록하고 있는데요. 눈구름이 차츰 남하하면서, 수도권과 영서, 영남은 오늘 오후 3시 전후로 대부분 눈이 그치겠고요. 충청도는 밤까지, 호남은 내일 새벽, 제주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지겠습니다. 앞으로 제주산간에 최대 30cm, 충남서해안과 호남에도 많은 곳은 10cm가 더 내려쌓이겠고, 경기남부와 충청은 1-5cm의 눈이 예상됩니다. 게다가 추위까지 몰려와서 걱정입니다. 오늘은 종일 영하권에 머물겠습니다. 지금 이 시각 서울 영하 6.7도, 찬바람에 체감온도는 영하 12.8도고요. 낮 기온도 영하 4도에 그치겠습니다. 내일 아침은 영하 8도의 더 매서운 추위가 예보됐고요. 황사의 영향으로 차차 미세먼지농도까지 높아질 가능성이 있어, 먼지 예보 확인도 필요하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

ISSUE 4.15 총선 전체 재생

ISSUE 코로나19 전체 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