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요양병원 종사자들 대상 여행이력 전수조사 실시

등록일 2020.02.17 재생수271
자세히

요양병원 종사자들 대상 여행이력 전수조사 실시 [앵커] 처음으로 정부 방역망 바깥에서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해 당국이 바짝 긴장하고 있는데요. 정부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요양병원 종사자들에 대한 전수조사에 나섭니다. 보도국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이진우 기자. [기자] 네, 정부가 의료기관의 감염 예방과 요양병원과 같은 취약시설 보호를 위한 점검 계획을 내놨습니다. 우선 오늘(17일)부터 이틀간 전국 1,470여개의 요양병원을 대상으로 종사자들의 중국과 홍콩, 마카오 등을 다녀온 이력을 전수조사합니다. 이들 종사자에 대해 14일간의 업무배제가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지도 중점 점검 대상입니다. 또 해외를 다녀온 적이 없어도 기침이나 발열 등 의심 증상이 있으면 관련 업무에서 배제 시키고 필요하면 코로나19 검사까지 하도록 했는데요. 어제 정부가 입원 중인 폐렴 환자 가운데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경우, 코로나19 검사를 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는 의사를 밝힌데 이어 추가 조치가 나온 겁니다. 정부는 이미 지난 주부터 중증 호흡기 감염병 감시체계와 인플루엔자 감시체계를 이용해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하는 등 지역사회 감염 관리를 강화해왔습니다.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장은 조금 전 브리핑을 통해 "지금까지 방역대책을 코로나19의 국내 유입을 막기 위해 검역에 집중을 했다면, 앞으로는 이들 의료기관을 포함해 지역사회 전파 확산을 막는데 주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