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날씨] 서쪽 중심 대설 특보…제주 산지 최대 30cm

등록일 2020.02.17 재생수171
자세히

[날씨] 서쪽 중심 대설 특보…제주 산지 최대 30cm [앵커] 강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현재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대설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낮은 기온에 도로 결빙이 우려되는 만큼 오고 가실 때 주의가 필요하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강지수 캐스터. [캐스터] 네, 지난주 벌써 봄이 온 게 아닌가 착각이 들 만큼 기온이 크게 오르더니 금세 날씨가 다시 추워졌습니다. 보시는 것처럼 현재 서울은 눈발이 약해졌다, 강해졌다를 반복하고 있는데요. 이처럼 오늘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눈이 내리겠습니다.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는 많은 양의 눈이 내려 쌓이면서 현재, 대설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수도권과 강원, 영남 지역은 오후에, 충청 지역은 밤이면 대부분 그치겠지만, 호남 지역은 내일 새벽까지, 제주 지역은 내일 아침까지 눈이 길게 이어지겠습니다. 예상되는 적설량은 제주 산지에 최대 30cm의 폭설이 예보됐고요. 그 밖 제주와 충남 서해안, 호남에도 최대 10cm의 많은 양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새벽까지 특히, 충청과 호남 지역을 중심으로 큰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이니까요. 비닐하우스 붕괴 등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주시길 바랍니다. 눈과 함께 강추위도 몰려왔습니다. 오늘 종일 영하권 추위가 나타나겠는데요. 서울 낮 최고 기온 영하 4도에 머물겠고요. 내일 아침은 오늘보다 더 추워지면서 서울 아침 기온 영하 8도로 평년 기온을 크게 밑돌겠습니다. 옷차림 든든하게 하셔야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주 중반을 향해 갈수록 차츰 풀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