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여자축구, 도쿄행 최종관문 중국전 앞두고 22일 소집

등록일 2020.02.17 재생수112
자세히

여자축구, 도쿄행 최종관문 중국전 앞두고 22일 소집 도쿄올림픽 본선행 최종관문인 중국과의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여자축구대표팀이 22일부터 소집 훈련을 실시합니다. 여자축구대표팀의 콜린 벨 감독은 윤영글과 여민지, 이소담과 정설빈 등 국내파 25명을 소집해 훈련한다고 밝혔습니다. 지소연과 조소현, 장슬기 등 해외파는 이번 훈련에는 참가하지 않습니다. 중국과의 플레이오프는 1차전은 다음 달 6일 용인시민체육공원 주 경기장에서 열리고, 11일로 예정된 원정 2차전 장소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