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코로나19 29번 환자 114명 접촉…고대안암 응급실서 76명 접촉

등록일 2020.02.17 재생수170
자세히

코로나19 29번 환자 114명 접촉…고대안암 응급실서 76명 접촉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국내 29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다녀간 고대안암병원 응급실이 지난 16일 오후 폐쇄돼 있다. m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29번째 확진자(82세 남성, 한국인)의 접촉자 114명을 확인해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현재까지 파악된 접촉자 114명은 모두 자가격리 등 방식으로 바이러스 외부 전파를 차단할 수 있는 조처를 한 상태다. 29번 환자는 지난 15일 흉부 불편감으로 고려대 안암병원 응급실에 내원했다. 의료진은 CT(컴퓨터단층촬영) 영상에서 폐렴 소견이 발견되자 환자의 코로나19 감염을 의심해 환자를 신속하게 격리했다. 응급실 내 접촉자는 76명이다. 의료진과 직원이 45명이고 환자가 31명이다. 이들은 자가격리 또는 병원 1인실 격리 상태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환자는 2월 5일부터 기침, 가래 증상을 보였고, 증상 발현 1일 전부터 격리 시점까지 의료기관, 약국 등을 방문했고 방문한 장소 및 접촉자에 대해서는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정 본부장은 "진단검사 확대를 통한 환자 조기발견, 지역사회·의료기관 감시체계 구축, 의료기관 감염 예방, 취약시설 보호 조치 등을 더욱 강화하는 등 지역사회· 의료기관 감염사례 차단에 집중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withwi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