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날씨] 강추위 속 곳곳 대설...빙판길 교통안전 유의

등록일 2020.02.17 재생수126
자세히

[앵커] 봄을 앞둔 2월 중순에 때 늦은 함박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영하권 강추위도 이어지고 있어, 빙판길 미끄럼 사고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신미림 캐스터! 서울에도 눈다운 눈이 내렸군요? [캐스터] 올겨울 유난히 포근한 날씨에 함박눈을 보기 힘들었는데요. 봄을 앞둔 2월 중순에 와서야 서울에도 눈다운 눈이 내렸습니다. 서울은 점차 눈이 잦아들고 있지만 그 밖의 내륙은 퇴근길 무렵 대부분 그치겠지만, 충청과 호남 서해안, 제주도에는 내일 오전까지 많은 눈이 더 오겠습니다. 빙판길 미끄럼 사고에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서울을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많은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울릉도 독도와 제주 산간, 전북 임실과 진안, 경기 포천에는 대설경보가 발효 중인데요. 제주 산간 진달래밭에는 오늘 하루만 46.9cm의 큰 눈이 내렸고, 지금까지 누적 적설량은 61.3cm에 달하고 있습니다. 그 밖에 울릉도에 43.8cm, 전북 진안에 27cm의 눈이 내려 쌓였고, 서울에도 5.5cm의 올해 들어 가장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내일 오전까지 제주 산간, 울릉도 독도에는 최고 30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충남 서해안과 호남, 제주에도 5~10cm의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수도권과 그 밖에 내륙에는 오늘 밤까지 1~5cm의 눈이 오락가락하겠습니다. 내일은 서울 아침 기온이 -8도까지 떨어지며 이번 추위가 절정에 달하겠고요, 모레부터 예년 기온을 회복하며 추위가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현재 대부분 해상에 풍랑특보가, 해안가에는 강풍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내일까지 바람도 강하게 불겠습니다.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신미림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