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타운홀 미팅식 경제부처 업무보고…문대통령 "국민께 하는 보고"

등록일 2020.02.17 재생수69
자세히

부처 업무보고 전 발언하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에서 기재부·산업부·중기부·금융위 업무보고 전 발언하고 있다. 2020.2.17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주재한 기획재정부 등 경제부처 업무보고는 기존의 틀에 박힌 형식을 벗어나 타운홀미팅 형식으로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이는 장관이 각 부처의 현안과 정책과제를 보고한 뒤 대통령과 토론하는 형식 대신 활발한 소통을 통해 업무보고의 내실을 기하겠다는 청와대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업무장소가 진행된 영빈관 내 좌석 배치도 대통령과 참석자들이 최대한 가깝게 앉을 수 있는 타원형으로 이뤄졌다. 특히 이번 업무보고에서는 이례적으로 대통령의 모두발언과 각 부처 장관의 업무보고 내용이 TV를 통해 전국에 생중계됐다. 업무보고의 핵심 주제인 혁신성장의 성과와 경제정책 비전을 국민과 직접 공유하겠다는 것이다. 문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 "부처 업무보고는 대통령에게 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에게 하는 것이고, 실천을 다짐하는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같은 의지가 반영된 듯 장관들은 눈에 띄는 키워드와 도표, 그래프, 음악 등을 활용해 프레젠테이션까지 만들어 업무보고에 나섰다. 업무보고 하는 홍남기 부총리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청와대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2020.2.17 xyz@yna.co.kr 홍남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은 '확실한 변화를 위한 핵심 프레임 및 2020년 중점 추진과제',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흔들리지 않는 산업강국 실현'을 주제로 업무보고를 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은성수 금융위원장도 각각 '디지털경제로의 대전환, 스마트 대한민국', '혁신기업의 도전과 성장을 응원하는 혁신금융'을 주제로 업무보고를 마쳤다.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