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손흥민, 멀티골로 첫 5경기 연속 득점…EPL 통산 50골 돌파(종합)

등록일 2020.02.17 재생수235
자세히

결승골 넣고 세리머니하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8)이 멀티골을 터뜨리며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5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EPL 개인 통산 50골도 채웠다. 손흥민은 16일(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열린 애스턴빌라와의 2019-2020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추가시간 2-1을 만드는 역전골과 후반 추가시간 결승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을 3-2 승리로 이끌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노리치시티와의 EPL 24라운드 결승 득점부터 이어진 연속 골 행진을 정규리그에서만 3경기째,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까지 더하면 5경기째 이어갔다. 2010-2011시즌 프로에 데뷔한 손흥민이 5경기 연속 득점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득점은 올 시즌 15·16호(EPL 8·9호) 골이자 2015-2016시즌 잉글랜드 무대에 입성한 이래 정규리그에서 올린 통산 50·51호 골이기도 하다. 손흥민이 선물한 승점 3점을 더해 토트넘은 셰필드 유나이티드(승점 39)를 끌어내리고 6위에서 5위(승점 40)로 한 계단 올라섰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마지노선인 4위 첼시(승점 41)와의 격차는 승점 1점으로 줄었다. 다만 첼시는 한 경기를 덜 치른 상태다. 손흥민은 4-2-3-1 포메이션의 '원톱'으로 나섰다. 루카스 모라가 왼쪽, 스테번 베르흐베인이 오른쪽에서 공격을 거들었다. 토트넘은 초반부터 적극적으로 공격하려 했지만 주도권을 잡은 건 효과적으로 측면 뒷공간을 공략한 애스턴빌라였다. 애스턴빌라는 전반 9분 선제골을 뽑았다. 앤워 엘가지가 오른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토트넘 수비수 토비 알데르베이럴트가 걷어낸다는 것이 골대 안으로 향했다. 알데르베이럴트 '어휴 다행이다' [로이터=연합뉴스]

연합뉴스 2020021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