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전광훈 "걸렸던 병도 낫는다" 집회 강행...경찰, 수사

등록일 2020.02.24 재생수6,492
자세히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장이 이끄는 범국민투쟁본부가 주말 이틀 동안 여러 우려에도 광화문 집회를 강행했습니다. 걸렸던 병도 낫는다는 황당한 주장까지 나왔는데, 먼저 전광훈 씨의 말부터 들어보시죠. [전광훈 /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장 : 오히려 이런 예배에 참여하면 성령에 불이 떨어지기 때문에, 걸렸던 병도 낫는다고요. 이번에 바이러스 걸린 사람 있습니까. 아니, 다음 주에 다 예배 오십시오. 주님이 다 고쳐주실 겁니다.] 김문수 자유통일당 대표와 함께 집회에 참석한 전광훈 씨는 이번 주 토요일인 29일에도 3.1절을 맞아 대규모 집회를 강행하겠다고 예고했습니다.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오늘로 예정된 구속영장 실질심사와 관련해서는 집회를 막기 위해 자신을 구속시키려는 것이라고 주장했는데요, 정치권에서는 당장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습니다. [박찬대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 국민의 걱정과 우려를 무시하고 집회를 강행하는 것은 대한민국 공동체를 위협하는 매우 위험한 행동입니다. 시민들의 안전을 위협하는 행동을 즉각 중단해주기 바랍니다.] 앞서 박원순 서울시장은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들을 보호하기 위해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의 집회를 금지하겠다고 밝혔는데요, 경찰도 즉각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코로나19 전염 우려에 따른 서울시의 금지 조치에도 집회를 연 관련자들을 엄정 사법처리 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전광훈 씨의 혐의, 오늘 영장심사를 앞둔 공직선거법 위반에다 또 하나 추가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224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

ISSUE 코로나19 전체 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