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800명 넘어…사망자 8명

등록일 2020.02.25 재생수377
자세히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800명 넘어…사망자 8명 [앵커] 대구를 중심으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오면서 국내 누적 확진자는 800명을 넘어섰습니다. 보도국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소식 들어보겠습니다. 서형석 기자, 정부가 가장 최근 발표한 공식 현황은 어떻게 됩니까? [기자] 네, 코로나19 확진자가 어제(24일) 하루 새 231명 추가됐습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가 공식 발표한 누적 확진자는 어제 오후 4시를 기준으로 833명입니다. 대구에서만 173명이 늘었습니다. 경북에서는 23명, 부산 15명, 경기 11명, 서울 4명, 경남 3명, 울산·광주 1명씩이 추가됐습니다. 사망자는 어제 오후 1명 더 늘어 모두 8명입니다. 8번째 사망자는 중증 환자 14명 중 한 명으로, 청도대남병원에 입원했던 67살 남성입니다. 이로써 청도대남병원 관련 사망자는 6명으로 늘었습니다. 현재 남은 13명이 중증으로 산소 치료를 받고 있고, 2명은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의심환자만 1만 1,600여명에 달하고 있는데요. 여기에 더해 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신천지 측이 신도 명단을 제공하기로 했다"면서 모든 신천지 신도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검사 규모를 고려할 때 확진자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이와 동시에 완치자도 증가세입니다. 무사히 치료를 마치고 격리가 해제된 사람도 4명이 추가돼 국내 완치자는 22명으로 늘었습니다. [앵커] 지금 전해주신 공식 현황은 어제저녁 기준인 건데 밤사이에 새로 확인된 내용 있습니까? [기자] 네, 방금 전 경북에서 확진자 32명이 추가로 발생해 이 지역 확진자가 232명으로 늘었다는 소식이 들어왔습니다. 또 울산에서 3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중구에 거주하는 28세 남성으로 알려졌는데요. 지난 16일 신천지 울산교회에서 예배를 봤는데, 울산 안의 첫 번째 확진자 바로 앞에 앉았던 것으로 전해졌...

연합뉴스TV 20200225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