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뉴스특보] 코로나19 신규환자 60명…국내 확진자 893명

등록일 2020.02.25 재생수326
자세히

[뉴스특보] 코로나19 신규환자 60명…국내 확진자 893명 밤사이 코로나19 확진자 60명이 추가로 확인되면서, 국내 누적 환자는 900명에 육박하고 있습니다. 대구에선 오늘 9번째 사망자도 발생했는데요. 정부가 감염병 위기경보를 심각으로 격상하고 적극적인 대응에 나섰지만, 코로나19 확산세는 좀처럼 꺾이지 않는 모습입니다. 설대우 중앙대 약학대학 교수와 함께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대구에서 코로나19 감염에 의한 9번째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대구 칠곡경북대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60대 여성환자가 급성 호흡 부전으로 오늘 새벽 숨을 거뒀는데요. 어제 오후 70명, 밤사이 60명이 추가 확진을 받아 국내 확진자가 총 893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여전히 확산세가 계속되고 있다고 봐야 할까요? 특히 우려스러운 점은 의심환자 수 확산세도 꺾이지 않고 있다는 겁니다. 오전 9시 기준으로 현재 1만 3천 273명이 의심환자로 집계됐는데, 어제보다 무려 1,642명이 늘어난 수치거든요. 이건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요? 그런데 추가 확진자 비율을 보면 여전히 대구·경북에 몰려있습니다. 밤사이 추가된 60명의 확진자 중 49명이 대구·경북 지역에서 나왔는데요. 정부 방침대로 대구를 적극 막는다면 4주 내 안정화될 가능성, 어떻게 보십니까? 하지만 안타깝게도 사망자가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 10시 기준 사망자가 8명인데, 그 중 6명이 청도 대남병원에서 발생했습니다. 유독 이 병원에서 사망자가 많이 나오는 이유는 뭐라고 보십니까? 현재 중대본이 청도대남병원을 '코호트 격리'했는데요. 일각에선 대남병원을 코호트 격리하는 건 일본 크루즈선을 격리한 방식과 다를 바 없다는 비판도 제기됐습니다. 교수님은 청도대남병원이 코호트 격리 대상으로 적합하다고 보시는지요? 그런가 하면 여전히 추가 확진자들 중 많은 이들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확인되고 있는데요. 신천지 측이 전체 신도 명단을 정부에 제공하기로 함에 따라 모든 신도들을 대상으로 코로...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